頭等艙飯店
  • 1
  • 2
  • 3
  • 4

Check In Date:
Adults per room
Nights
Access code:
 
Check Rates

주변 정보

  • 료허 야시장


    1950년 까오숑시 신싱구 따강푸 부근의 공터에 위치한 후 많은 먹거리 노점상들이 결집하기 시작하였고 점점 확장되어 지금의 료허 야시장가 되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먹거리들로 유명하며 거리 양측의 노점들은 해산물에서 부터 특산물까지 찬음료, 빙수 등 있을 건 다 있어 종류가 너무 많아 다 볼 수 없을 정도입니다.
    ■호텔에서 도보로 약 15분 정도면 도착
    ■지하철 메이리다오역 11번 출구→출구를 나와 좌측이 바로 야시장

  • 아이허(사랑 강)


    까오숑 주요 하천의 하나로 마치 까오숑시의 어머니 강과 같습니다. 하류 강변을 재정비하여 강변공원을 조성해 도심속의 휴식처로 좋은 공간입니다. 밤의 아이허는 수면을 따라 네온빛이 비치고 동서편 강변은 각기 다른 분위기의 아이허 맘보와 황금 아이허 커피 문예광장이 있어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어 그 속으로 빠져들게 합니다.
    ■지하철 시의회(구 주소)역 2번 출구→도보 약 5분

  • 아이허 하트


    까오숑시 보아이 1로와 통멍 1로의 아이허 중상류에 위치하는 아이허 하트는 동쪽 강과 서쪽 강으로 구성돼 양측 중간에 관통하는 다리를 세운 것으로 그 모양이 바로 하트모양입니다. 캄캄한 밤의 아름다운 불빛은 로맨틱한 야경을 만들어 내는데 마치 수면 위에 빛나는 보석같습니다.
    ■지하철 훠우이(까오숑 의대)역 4번 출구→도보 약 10분

  • 빛의 돔


    까오숑 지하철 레드, 오렌지 두 라인의 교착점인 메이리다오역의 빛의 돔은 세계 유명 예술대사 Narcissus Quagliata의 창작품으로 근 4년의 시간을 들인 것으로 전체 창작은 시계방향을 따라 순서대로 물-생명의 잉태, 흙-번영과 성장, 빛-창조정신, 불-파괴와 부활 등의 4대 주제로 인간의 이야기를 서술한 것입니다.
    ■호텔에서 도보로 약 11분 정도면→도착
    ■지하철 메이리다오역

  • 까오숑 85빌딩



    남대만 최고 높이의 전망대자 까오숑시 랜드마크 중의 하나로 높이는 약 300미터이며 전세계에서 두번째 빠른 엘리베이터를 가지고 있는데 단 43초면 75층에 도착합니다. 120층에 도달했을 때 엘리베이터 불빛은 하늘 가득 별빛으로 변하여 마치 찬란한 밤하늘에 들어 온 것 같습니다. 전망대에서 까오숑시의 장엄하고 아름다운 바다풍경과 도시풍경을 내려다 보면 가장 아름다운 도시라는 걸 발견하게 될 겁니다.
    ■지하철 산둬상권역 2번 출구→도보 약 10분

  • 드림 몰 쇼핑센터


    저명한 RTKL 건축사 사무소에서 디자인을 하였고 뒷빌딩 테마인 화강암 외벽은 지구와 돌의 영원함을 표현해 냈고 앞빌딩 블루고래관의 유리외벽은 곧 물과 하늘의 율동을 표현해 낸 것이며 두 빌딩은 육교로 연결되어 있어 마치 큰선박이 이 큰 보배산인 까오숑 항구로 들어오는 것 같습니다. 꼭대기의 페리스휠은 높이가 102.5미터로 대만 전체에서 유일하게 바다풍경과 도시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페리스휠입니다.
    ■지하철 카이쉔역→라이트 레일 치엔전즈싱역→라이트 레일 드림 몰역

  • 까오숑 시립 중앙 도서관


    나무를 컨셉으로 책을 주인공으로 한 이 도서관은 식물, 환경보호와 문화가 결합된 건축물로 매우 간결한 스타일의 디자인과 자연의 푸르른 책향기가 어우러져 조용하고 편안한 독서공간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민간 모금으로 책을 구입하여 개관 시 소장된 도서는 70만권이 넘으며 관내에는 시민 및 모두의 참여에 감사하고 까오숑 문화 성취의 영원한 표시를 나타내는 특별한 의미가 있는 ‘감사 나무’도 있습니다.
    ■지하철 산둬상권역 2번 출구→도보 약 8분

  • 뤠이펑 야시장


    이미 2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이 야시장은 영업시간만 되면 인파들이 항상 사방팔방에서 몰려 들어 너무 번화하여 다 볼 수가 없을 정도입니다. 여기의 물건들은 없는 것이 없 고 까오숑 시내 인구가 북향하는 추세에 따라 근 몇년간 뤠이펑 야시장의 성장을 가져 오게 돼 이제 노점들은 천개를 넘어섰습니다.
    ■지하철 쥐단(실내 체육관)역 1번 출구→도보 5분

  • 보얼 예술 특구


    원래는 일반 항구의 창고였으나 2001년 문예계 인사들이 보얼 예술발전협회를 성립해 이곳을 특별한 예술 개방공간으로 계획하였습니다. 각종 문예행사가 비정기적으로 열리고 예술창작이 생활 속에 융합되기를 힘쓰며 이 항구도시에 짙은 예술의 기운을 몰고 왔습니다. 옛날 강변에서 화물을 운반하던 시린항구철도는 지금 가장 핫한 자전거길이 되었습니다. 자전거길을 밟으며 시린항구의 바다풍경을 유람하며 푸른 하늘과 요염한 햇빛을 밟으며 가는 모든 곳이 다 사진찍기에 좋은 풍경들입니다.
    ■지하철 옌청푸역 1번 출구→도보 약 6분

  • 타라코 파크


    국제급 쇼핑센터 외 영화관, 농구장, 스케이트 보드길, 타격 연습장, 휘트니스 등도 있고 일본 스즈카 서킷이 공식 인증한 전세계 유일한 F1급 카팅카 레이스 트랙도 있는 남대만 최신의 복합식 쇼핑게임센터입니다.
    ■지하철 차오아역 2번 출구→도보 2분

  • 어번 스포트 라이트


    도심 중앙공원에 전체길이 18미터, 2001명 시민의 웃는 얼굴을 가진 숲그림자 스포트 라이트를 조성하였는데 9명의 현지 예술가들과 공동 계획하여 빛을 창작의 주제로 한 시리즈의 작품들을 창작해 내었습니다. 모두가 스포트 라이트를 걸을 때 예술과 생활의 완벽한 융합을 충분히 느낄 수 있는데 시민들이 매일 웃음으로 새로운 하루 하루를 맞이하였으면 하는 희망을 표출해 낸 것입니다.
    ■지하철 중앙공원역 2번 출구→도보 약 6분

  • 워터 타워 파크


    원래 1960년에 건립되었지만 이미 폐기돼 사용되지 않는 대형 물탱크와 수돗물 배관선은 그 역사의 가치가 있어 시정부가 이를 모두 보존하여 축적량이 3800톤까지 달하는 물탱크 외관에 색을 칠하고 야간 조명으로 조경하여 까오숑시의 아름다운 랜드마크가 되었습니다. 높이 38미터의 거대한 컬러 볼은 지나가는 이들의 눈길을 끌며 감탄을 연발하게 만듭니다.
    ■지하철 신이 궈샤오역 4번 출구→도보 약 7분

More Info

Hover over location on the left. (JavaScript must be enabled)